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5 오후 08:43: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충남도의회 조승만의원, "서해선과 신안산선 직결 촉구"나서

제313회 임시회 서해선과 신안산선 간 직결 촉구 건의안 대표 발의,
신안산선 환승 연결은 '충남도민의 의견을 반영치 않은 일방적 행정행태' 주장

황동환 기자 / hjn@hjn24.com입력 : 2019년 07월 20일
충남도의회는 지난 19일 제313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조승만 의원(더불어민주당, 홍성1)이 대표 발의한 '서해선과 신안산선 간 직결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조 의원은 "지난 10일 국토교통부가 국회 교통위원회 송석준 의원에게 제출한 서해선 복선전철 건설현황과 향후운영계획'에 따르면 서해선 복선전철과 신안산선의 연계가 직결대신 환승으로 계획되어 있어 평택~오송 복복선 천안아산역 무정차계획 이후 도민이 받는 상실감이 더욱 크다"고 말했다.

특히 2015년 기공식에서 국토교통부가 밝힌 바와 같이 "두 노선을 연결할 경우 홍성에서 여의도까지 57분, 장항선과 연계시 신군산에서 여의도까지는 1시간 25분 소요된다" 이는 직접연결을 뜻하므로 정부가 변경없이 원안대로 시행 할 것을 강력히 촉구 했다.

조 의원은 "예산부족과 사업성의 이유로 고령자가 많은 충남 이용객의 불편함은 물론 국토의 균형발전과 교통격차해소 라는 서해선복선전철사업의 근본취지를 훼손했다"고 거듭 강조했다.

충남도의회는 이 건의안을 국토교통부와 관계기관에 전달할 계획이다.
황동환 기자 / hjn@hjn24.com입력 : 2019년 07월 20일
- Copyrights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복지
상호: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KBY /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경기아00152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KBY
Copyright ⓒ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