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5 오후 08:43: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긍정평가 54%...정당별 지지율


온라인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25일
리얼미터 여론조사,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긍정평가 54%

정당별 지지율, 민주당 43.3%, 자유한국당 26.8%, 정의당 7.4%, 바른미래당 5.1%, 우리공화당과 민주평화당은 각각 1.8%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54.0%까지 오르며 올해 최고치를 기록했다.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로 한일 갈등이 극에 달하면서 반일감정이 커지자 보수층까지 청와대와 집권여당에 힘을 실어주면서 지지율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25일 발표한 7월 4주차 주중집계(tbs의 의뢰ㆍ조사기간 22~24일ㆍ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결과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긍정평가는 지난주보다 2.2%포인트 오른 54.0%로 조사됐다.

지난해 11월 1주차(55.4%) 이후 9개월 만에 최고치다. 부정평가는 0.7%포인트 내린 42.4%였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격차는 오차범위(±2.5%포인트) 밖인 11.6%포인트까지 벌어졌다.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가 장기화 조짐을 보이면서 일본상품 불매운동이 탄력을 받는 등 반일 감정이 보수층까지 파고들면서 일본에 강경한 태도를 보이고 있는 청와대와 여당의 지지율이 오른 것으로 보인다.

보수층의 지지율은 지난주 17.8%에서 24.5%로 6.7%포인트 올랐다.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을 지역별로 보면 대전ㆍ세종ㆍ충청(43.0%→53.6%), 서울(52.6%→58.4%), 경기ㆍ인천(55.1%→57.5%)에서 올랐고, 연령별로는 20대(50.8%→56.1%), 30대(61.7%→65.5%), 60대 이상(35.8%→40.2%)에서 올랐다.

정당별 지지도에서는 민주당이 지난주보다 1.1%포인트 올라 43.3%를 기록했고, 자유한국당은 0.3%포인트 내린 26.8%로 2주째 약세를 보였다. 정의당은 1.3%포인트 내린 7.4%였고, 바른미래당은 0.1%포인트 오른 5.1%, 우리공화당과 민주평화당은 각각 1.8%로 같았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25일
- Copyrights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복지
상호: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KBY /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경기아00152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KBY
Copyright ⓒ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