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5 오후 08:43: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여행·축제

서울메트로 미술대전 경복궁 전시장 개막

23일 부터 29일까지.. 시상식 이강석 사진작가 대상 영예
바른지역언론연대 편집부 기자 / 입력 : 2015년 09월 24일

↑↑ 제8회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전시작품
ⓒ 바른지역언론연대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대상에 이강석 사진작가의 ‘한강둔치’ 작품이 선정돼 시상식이 열렸다.

23일 오후 3시 서울지하철 1~4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메트로(사장 이정원) 주최로 ‘제8회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시상 및 작품 전시 개막식이 열렸다.

축사를 한 이정원 서울메트로 사장은 “서울메트로는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처럼 미술대전이 예술인들에게 더 큰 미래와 꿈을 펼치는 장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며 “시민의 참여를 바탕으로 한 풍성하고 색다른 문화콘텐츠를 통해 언제나 시민들에게 보이도록 하겠고, 시민들에게 사랑을 받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기열 서울시의회 교통위원장은 “서울메트로가 예산이 넉넉지 못함에도 불구하고 우리 이정원 사장님이 예술가를 사랑해 꾸준하게 미술대전의 맥을 이어간 점을 높이 평가한다”며 “오늘 수상하지 못한 분들께도 내년이라는 시간 속에 기약을 하면서 더욱 열심히 습작하시면 오늘 보다 더 영광스러운 자리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 제8회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전시작품
ⓒ 바른지역언론연대

이어 “여기에 계신 분들 중 혹시 한가위를 맞아 고향가신 분들이 있으면 안전운행하시고, 복 많이 받으시길 기원한다”며 “풍요로운 한가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철관 서울메트로노조위원장은 “서울메트로가 이렇게 문화예술의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것은 이정원 사장님이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이 지대하기 때문”이라며 “경복궁 전시 공간은 시민들에게 항상 개방해, 참여하게 하고 공유하는 웹2.0의 서울메트로의 공간이다, 많은 작가들과 앞으로 공모할 작가들이 서울메트로 지하철을 많이 이용해 달라”고 말했다.

지난 5월 20일부터 7월 15일까지 57일 간의 공모기간을 거쳐 한국화(60점), 서양화(143점), 사진(80점) 등 3개 부문 접수결과 283명의 신규 작가들이 응했다. 대학교수, 전문가 등 심사위원들의 엄선을 거쳐 최종 55명의 입상자를 선정했다. 예선심사는 총 283점 중 한국화 13점, 서양화 31점, 사진 16점 등 총 60점을 선정했고, 예선에서 선정된 총 60점 중 본선에 접수하지 않은 5점을 제외한 55점으로 지난 8월 7일 본선 심사를 마쳤다.

↑↑ 축사를 하는 이정원 서울메트로사장
ⓒ 바른지역언론연대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박항률(세종대 교수) 심사위원장은 “작품을 가지고 제일 중요한 창의성 그리고 구성상의 문제, 시각적 문제, 표현성, 실험성, 주제 부합 등을 보고 공정하고 엄정하게 심사를 했다”며 “대상으로 선정된 사진 작품 역시 그런 면에서 우수한 작품이었다, 대상은 심사위원들이 분야는 다르지만 만장일치로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진부문 대선 1점과 한국화, 서양화. 사진 부문 각 1점을 각각 최우수상과 우수상으로 선정해 총 6명을 선정했고, 특선 14점, 입선 34점 등 총 55점이다. 입상자들의 작품은 23일부터 오는 29일까지 경복궁 서울메트로미술관 1관(3호선 경복궁역내)에서 전시된다.

대상을 받은 이강석 사진작가는 소감을 통해 “평소 지하철을 이용하면서 서울메트로가 서울시와 더불어 문화예술 분야에 아낌없는 투자를 한 것을 보면서 매우 신선한 고마움을 느끼고 있다”며 “출품 작품은 이번 미술대전과 상관없이 주로 사진을 찍었던 잠수교와 반포대교 테마 작품 중 한 작품”이라고 말했다.

이 작가는 “이제부터라도 지하철을 많이 타야 되겠다고 마음먹었다”며 “지하철 역내 게시판에 있는 미술대전 관련 포스터를 보고 주제에 맞겠다 싶어 공모를 했는데, 이렇게 큰상을 받으니 솔직히 기분이 짱”이라고 말했다.

↑↑ 내외빈
ⓒ 바른지역언론연대

↑↑ 서울메트로 이정원 사장(좌)과 김철관 노조위원장(우)이 대상을 받은 이강석 사진작가(중)에게 시상을 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 바른지역언론연대

대상 수상은 이정원 서울메트로 사장과 김철관 서울메트로 노조위원장이 함께 박원순 서울시장의 상장과 500만원의 부상을 수여했고, 박기열 교통위원장, 성중기 시의원 등은 최우수상 수상자를 시상했다.

이날 용연상 홍보처장은 제8회 미술대전 경과보고를 했다. 미술대전은 지난 2008년에 시작한 대표적인 서울메트로 문화행사이다. 누구나 작품 공모에 참여할 수 있고, 서울메트로 대중적인 공간에서 문화예술과 교감할 수 있는 특별한 행사라고 알려져 있다.

제8회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시상 및 전시 개막전 행사를 위해 한국미술협회 조강훈 이사장,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 하철경 회장 등도 축사를 보내 축하했다.

↑↑ 수상자와 내외빈들이 기념촬영을 했다.
ⓒ 바른지역언론연대
바른지역언론연대 편집부 기자 / 입력 : 2015년 09월 24일
- Copyrights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복지
상호: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KBY /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경기아00152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KBY
Copyright ⓒ NEW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